블로그 이미지
하늘나라는 밭에 묻혀 있는 보물에 비길 수 있다. 그 보물을 찾아낸 사람은 그것을 다시 묻어두고 기뻐하며 돌아가서 있는 것을 다 팔아 그 밭을 산다.
Bokto

Recent Post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total
  • today
  • yesterday
2024. 4. 13. 15:27 한국의 성인
728x90

한영이는 성녀 권진이의 어머니로서 본래 외교인 가정에서 태어났으나 혼기에 이르러 권진사라는 외교인 양반의 후처로 들어가 딸 권진이를 두었다.

남편은 중년에 천주교에 뜻을 두었는데 임종 대세를 받고 죽으면서 천주교를 믿으라는 유언을 남겼다.

남편의 간절한 부탁에 교리를 배워 입교하였고 신앙생활을 열심히 하기 위해 집을 떠나 교우들의 집에 몸붙여 살아가다가 1839년 7월 17 일 딸과 함께 체포되었다.

고문과 형벌을 꿋꿋이 참아내어 다른 교우들 6명과 함께 12월 29일 서소문 밖에서 참수형을 받아 순교의 영광을 얻게 되었다.

posted by Bokto
2024. 4. 13. 15:26 한국의 성인
728x90

충청도 양반집안에서 태어난 한이형은 14세 때 입교하였고 21세 때 교우처녀와 결혼한 뒤 경기도 양지의 은이 마을에 이사해 살았다.

원래 정직하고 헌신적인 성격을 가진 그는 뛰어난 덕행과 모범적인 신앙으로 앵베르 주교의 입국 후 회장으로 임명되어 자선사업과 전교에 온 힘을 쏟았다.

1846년 5월 김대건 신부가 체포되고 병오박해가 일어나자 가족들을 피신시키고 체포되었는데 체포된 그 자리에서 심한 매를 맞았는데도 압송될 때에는 백리가 넘는 길을 혼자서 걸어갔다.

포청에서도 심한 매와 형벌을 받아 참다가 9월 20일 교수형으로 순교하였다.

posted by Bokto
2024. 4. 13. 15:25 한국의 성인
728x90

한재권 요셉은 세례명이 베드로라고도 전해지고 있으며 일명 원서로 충청도 진잠에서 태중교우로 태어나 어려서부터 부모의 모범을 따라 착실히 살았으며 진잠지방의 회장으로도 활동했다.

박해를 피해 전주 대성동으로 이사한 후에는 아무런 직책 없이 헌신적으로 교회 일을 도우면서 모든 이의 모 범이 되었다.

1866년 병인박해가 전라도 지방에까지 미치게 되어 이해 12월 대성동을 습격한 포졸들에게 정문호, 손선지 등과 함께 체포되어 12 월 13일 전주 서문 밖 숲정이에서 참수형을 받고 순교하였다.

posted by Bok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