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경

성경이 우리에게 전해지기까지 구약성경에 관하여 유다인의 경전 : 하느님의 아브라함, 모세와 맺으신 계약 이야기, 그리고 아브라함 후손이 신앙 공동체를 이루기 위해 겪 은 그들의 역사가 실려있다. 유다인의 경전은 1000년이 넘는 기간에 걸쳐 쓰여지고 모아졌다. 기원전 10세기경 수세기 동안 입에서 입으로 전해 내려 온 이스라엘의 부족전승들이 처음 글로 기록되었다. 이렇게 기록된 낱권들 가운데 몇 몇은 거룩한 문서로 받아 들여졌다. 특정한 사람들의 말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인간에게 말씀하시는 하느님의 말씀으로 인정되었다. 기원전 5-4세기경 율법서(하느님의 뜻에 따라 살도록 이끌어 주는 규범들), 예언서(이스라엘이 하느님께로 돌아 오도록 촉구하는 글들), 그리고 성문서의 대부분(시,격언,역사 등)이 경전화되었다. 논란이 된 책도 몇 .. 더보기
성경이란 무엇인가 하느님께서는 우주의 창조물 가운데서도 인간에 대하여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사랑하셨지만 인간은 교만으로 하느님의 사랑을 거절하였다. 그러나 하느님께서는 인간을 외면하지 않고 가까이 찾아오셔서 용서와 구원을 베풀어 주셨다. 이와 같은 인간 구원에 대한 하느님의 계획은 단계적으로 이루어지는데 그것은 모세의 중재로 이스라엘 백성과 맺은 계약에 대하여 말하는 구약과 예수 그리스도 안에 완성된 새로운 계약에 대하여 말하는 신약이다. 그러므로 성경은 계약의 말씀이며 그리스도를 보여 주고 있는 말씀으로서 기쁜 소식이며 영감된 살아 있는 하느님의 말씀이다. 구체적으로 연감된 하느님의 말씀은 다음과 같은 세 단계를 거쳐 형태를 취하고 있다. 1단계 : 세계 안에서 역사하시는 하느님 - 이스라엘의 생활 안에서(구약성경) 2.. 더보기
성경 1. 하느님의 말씀이 기록된 거룩한 책 이 세상을 살아가면서 누구나 행복하게 살기를 원한다. 행복하게 살아가는 방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그 중에 하나는 옛날의 아름다운 추억을 잊지 않고 자주 회상하여 가슴 속에 오래도록 간직하는 것이다. 아름다운 추억이 있는 사람은 결코 실망하지 않고 어떤 난관 속에서도 강한 인내력을 발휘한다. 하느님은 결코 인간들을 잊지 않으셨지만, 인간들은 너무나 자주 하느님을 잊고 하느님에게서 멀어져 갔다. 하느님을 잊는다는 것은 하느님의 가르침대로 살아가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하느님은 인간의 역사가 시작되기 이전부터 인간들에게 당신을 드러내 보이시고 당신의 뜻을 알려주셨다. 인간은 하느님의 모습대로 창조되었고, 그분의 뜻대로 살아갈 때 행복과 기쁨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