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요한의 둘째 서간 / 셋째 서간 요한일서와 함께 모든 교회를 대상으로 쓴 '공동서간'이다. ○ 누가 썼는가? 2서와 3서 모두 '원로'에 의해서 쓰여졌다고 하는데(2요한 1절; 3요한 1절), 하느님의 자녀로서 지켜야 할 것에 대해 제시하고(3요한 4-6절; 7-11) 지역교회에 순회 전도자들을 보내는 역할 등을 한(3요한 5-8절) 것으로 보아 당신 교회 안에서 영향력이 있었던 권위있는 지도자였을 것이다. 많은 학자들은 그를 예수님의 애제자들 중 한 사람으로 보고 있다. ○ 언제 쓰여졌는가? 요한 복음서가 쓰여진(90년경) 이후, 영지주의가 퍼져 있었던 약 100년경 쓰여졌다고 본다. 예수 그리스도의 육화를 고백하지 않는 영지주의자들(2요한 7절)에 대해 경고하면서 하느님의 자녀로서 이단자들의 유혹에 넘어가지 말 것을(2요한 10절).. 더보기
요한의 첫째 서간 당시 교회 안에 퍼져 있는 이단자들을 경계하는 호교서로 요한계 모든 교회에 보낸 '공동서간'이다. ○ 누가 썼는가? 정확히 알 수 없다. 어휘와 문체, 사상이 요한복음서와 비슷하여 요한복음을 쓴 사람〈'예수님께서 사랑하시던 제자'(요한 21,24)를 따르던 사람〉이 썼다는 이들도 있으나, 많은 학자들은 예수님의 애제자를 따르던 이들 중 복음서를 쓰지 않은 또 한 사람이 썼다고 본다. 이 저자가 다른 요한 서간(이서와 삼서)을 썼는지는 정확하지 않지만, 아마도 그는 교회의 지도자였을 것이다. ○ 언제 쓰여졌는가? 신과 인간, 영과 육을 분리하여 영적인 면만을 중요시하는 영지주의가 퍼져 있었던 100년경 쓰여졌다고 본다. 요한일서를 보면 예수님께서 그리스도가 아니라며(2,22-23) 예수님의 육화를 부인하는.. 더보기
베드로의 둘째 서간 당시 교회가 처한 공동의 문제를 다루고 있으며 특정교회가 아닌 전 교회에 보내진 편지로 야고보서, 베드로전서, 요한 ⅠㆍⅡㆍⅢ서, 유다서간과 함께 '공동서간'이라 불린다. ○ 누가 썼는가? 알 수 없다. 편지 서두에는 예수 그리스도의 종이며 사도인 시몬 베드로가 썼다고 하지만(1,1) 사실과 다르다. 사도시대 이후에 쓰여진 유다서를 아주 많이 인용하고 있는 점이나 '조상들이 잠든 후'(3,4)가 사도시대 후를 가리키는 점 등으로 미루어 사도 베드로가 아닌 어떤 신도가 자신의 생각을 설득력있게 전하고자 베드로 사도의 권위를 빌어서 쓴 것으로 보인다. ○ 언제 쓰여졌는가? 바오로 서간들이 널리 알려져 권위있게 받아들여지고 또 사도성의 기준이 드러나기 시작한 사도시대 이후, 2세기 초쯤 쓰여진 것으로 보인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