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하늘나라는 밭에 묻혀 있는 보물에 비길 수 있다. 그 보물을 찾아낸 사람은 그것을 다시 묻어두고 기뻐하며 돌아가서 있는 것을 다 팔아 그 밭을 산다
EFP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17,029total
  • 3today
  • 9yesterday
2011. 6. 3. 00:08 신약성경
 

신약성서의 문화적 배경


헬레니즘
헬레니즘이란 그리이스의 문화사상으로서 유다인의 문화, 종교사상인 유다이즘과 더불어 유럽문화에 큰 영향을 준 사상이다. 알렉산더대왕(기원전 336-323)의 세력으로 지중해 연안에 만연된 헬리니즘은 당시 유다를 지배한 에집트 및 시리아의 통치에도 큰 영향을 주었다. 시리아의 셀레우코스 왕조가 유다사상을 헬레니즘화 하기 위해 강압적인 통치방법을 쓰고 성전을 모독한 사건(기원전 169)은 유다인들로 하여금 마카베오 일가를 중심으로 봉기를 일으키게 하였다. 그 결과 유다는 잠시나마 독립을 쟁취하였으나 하스모네 왕조의 정권다툼은 기원전 65년에 이미 시리아를 점령한 로마의 개입을 불러 들였다. 이를 기회로 로마는 기원전 63년에 예루살렘을 함락시키고 유다인들의 종교적 특권만을 인정한 채 속국으로 만들었다.
헬레니즘의 주요 공헌은 무엇보다도 로마제국의 언어를 희랍어로 통일시킨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이 희랍어를 통해서 그리스도의 복음은 빠르게 효과적으로 "세상 끝까지" 선포될 수 있었다. 또한 헬레니즘은 진선미를 추구하고 여러 지방의 문화와 종교를 탐구하려는 경향이 강했기 때문에 그리스도교 교의를 쉽게 받아들이게 했다.


유다이즘
유다이즘은 유다 공동체의 모든 생활양식을 총칭하는 것으로 유다교와 동일시된다. 유다이즘의 기원은 멀리 아브라함 등 성조들에게까지 소급되지만 보다 의미있는 시작은 출애굽 사건을 통한 해방체험과 시나이산 계약 및 모세의 율법에서 찾을 수 있다. 유다이즘은 판관시대와 왕정시대의 근간을 이루며 변화 발전되어 오다가 바빌론 유배시대와 유배이후 시대에 이르러 완전히 새로운 체제 곧 유다교의 모습을 갖추게 된다.
메시아 희망, 구원의 길을 제시한 율법 준수등이 특징인 유다이즘은 예수님을 메시아로 받아 들이지 않고 구약성서와 전통만을 열성적으로 고수한다. 그러나 구약성서, 유일신에 대한 희망, 구원추구, 소수의 믿는 자들의 가치, 섭리에 관한 믿음과 종말에 관한 희망등 유다이즘의 긍정적인 요소를 무시할 수 없다.
유다인들은 예루살렘 성전을 세계의 중심으로 생각했고 마지막 날에 자신을 나타내 보이실 장소로 확신하였다. 이 성전에서는 대사제를 우두머리로 하여 제관들과 레위인들이 엄격한 계급을 형성하고 있었다. 대사제는 유다의 최고 권위자로서 고위 사제들과 백성의 원로와 율법학자들로 구성된 최고의회(산헤드린)를 주재하였다.
또한 예수님 시대에는 마을마다 회당(시나고가)이 있어서 유다인들은 이곳에 모여 기도하며 율법의 낭독과 그 해석을 들었다. 이 율법의 주석가들을 율법학자라 불렀는데 이들은 민중들에게 큰 권위를 인정받고 있었으나 사제 계급과는 사이가 좋지 못했다.


'신약성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르코 복음서  (0) 2011.06.03
마태오 복음서  (0) 2011.06.03
복음(福音)  (0) 2011.06.03
신약성경의 문화적 배경  (0) 2011.06.03
신약성경의 지리적 배경  (0) 2011.06.03
신약성경의 역사적 배경  (0) 2011.06.03
posted by Paul EFP

댓글을 달아 주세요